국내트렌드

마트피자, 고물가에 매출 11%↑

고물가에 1만원대 마트피자가 인기를 끌고 있다.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이마트 내 피자 코너의 상반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세계푸드가 이마트 내에서 판매하고 있는…

3위로 추락한 교촌치킨, 가격인상…

몇 해 전만 해도 치킨업계 1위를 다투더 교촌이 현재 업계 매출 3위까지 내려앉았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으로 확인된 지난해 치킨업계 빅3의 매출 순위는 bhc, 제너시스BBQ, 교촌치킨 순이었다….

홈플러스, 수입과일 할인 행사

서울 강서구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 강서점에서 모델이 할당관세를 적용한 수입과일을 살펴보고 있다. 홈플러스는 오는 31일까지 ‘2024 홈플러스 물가안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관세 인하 수입과일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고…

GS더프레시, PB 초저 상품…

GS리테일이 운영하는 슈퍼마켓 GS더프레시는 초저가 상생형 자체브랜드(PB) 리얼프라이스 상품을 확대한다고 20일 밝혔다. 리얼프라이스는 2017년부터 GS더프레시가 우수 중소기업과 손잡고 생산업체의 이름을 상품 정면에 함께 표기한 상생…

유통업계, 플라스틱 쓰레기 감축…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는 국내 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환경이슈이다. 또 배달음식과 택배 이용 증가로 코로나19 팬데믹이후 플라스틱 포장재 폐기물의 증가는 큰 환경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롯데·신세계 등 11개 유통사,…

대한상공회의소가 10일 서울 중구 대한상의회관에서 11개 유통사와 ‘유통산업 ESG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1개 유통사는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 등 대형마트 3개사와 롯데, 신세계, 현대…

캐리어 냉장, 미래형 무인…

캐리어냉장은 ‘2023 디지털 유통대전’에 참가해 AI 무인 솔루션 기술을 선보이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했다. 캐리어냉장은 이번 전시회에서 온라인 시장 확대로 인해 위축되는 오프라인 시장의 대안으로…

유통업계, 여름 마케팅 돌입

  5월부터 낮 최고기온 30도를 웃도는 더위가 이어지자 유통업계가 여름 마케팅에 돌입했다. 때이른 무더위 속에 여름 계절상품 수요가 늘 것으로 보고 선제적인 마케팅 행사를 배치하고…

고물가에 외식 배달 대신,…

지속적인 물가 상승에 동네 소비 패턴도 변화하고 있다. 21일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에 따르면 물가 상황이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동네 음식점이나 카페 대신 채소나 생선, 육류…

서울시, 상권 5곳 대표…

서울시가 잠재력 있는 골목을 서울 대표 상권으로 발전시키는 ‘로컬 브랜드 상권 육성사업’을 9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서울시는 지난 4월 ▲양재천길(서초구) ▲합마르뜨(마포구) ▲장충단길(중구) ▲선유로운(영등포구) ▲오류버들(구로구) 등 5곳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