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간의 동행축제’ 4일차 온라인 판매 761억 기록

<자료=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의 ‘7일간의 동행축제’가 첫날 흥행몰이를 시작으로 4일차 누계 판매액 761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약 2.9배 높은 실적이다.

중기부에 따르면 온라인 기획전에서 226억3600만원, 라이브커머스 9억9300만원, TV홈쇼핑 및 T커머스에서 525억원을 달성했다.

올해로 3년차를 맞는 7일간의 동행축제는 다양한 온라인 기획전들과 라이브커머스로 구성해 소상공인·중소기업 제품의 판로확대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지난 4일일은 괴산 고추축제 현장을 찾아 지역특산품을 판매하는 ‘찾아가는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했는데, 괴산 고춧가루, 햅쌀, 마스크를 가치삽시다 TV와 위메프에서 동시 판매하여 약 8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라이브커머스 방송에서는 상품판매 뿐 아니라 지역특산품과 괴산 고추축제 홍보도 함께 진행하며 판촉행사와 지역축제의 연계를 강화했다.

홈쇼핑의 경우, 4일간 누계매출 525억원을 달성했는데, 공영홈쇼핑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상품은 LA갈비구이로 총 5200세트가 판매되며 약 4억원의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이희정 판로정책과장은 “7일간의 동행축제가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중소기업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