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촌시장, 최우수 도매 시장 평가

농림축산식품부와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전국 농산물 공영도매시장의 관리주체 31개소와 유통주체 142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2년도 도매시장 운영실적평가’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도매시장 운영실적평가는 ‘농수산물 유통 및 가격안정에 관한 법률’(농안법) 제77조에 따라 농산물 공영도매시장의 운영과 경영개선 등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도매시장 관리주체인 ‘개설자’와 운영주체인 ‘도매시장법인·공판장’ ‘시장도매인’ 등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다.

2022년도 운영실적 평가의 중점사항으로 ▲출하선도금 지원과 산지 지원을 통한 출하 농민의 권익 증진 ▲판매원표 정정 지표 강화로 거래 투명성 강화 ▲공정거래 기반 구축과 공적 유통 주체로서 사회적 기여 ▲쓰레기 감축으로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실천 등 공적 기능 중심의 평가지표를 강화해 상생과 혁신의 도매시장 유통 생태계 조성을 적극 유도했다.

2022년 평가 결과 평균 점수는 78점으로 지난해 평균보다 4.4점 상승했으며, 최우수 도매시장은 ‘인천 남촌시장’, 최우수 도매시장법인·공판장은 ‘농협대전공판장’과 ‘전북 익산원예농협 공판장’이 선정됐다. 시장도매인은 ‘충남농산’이 우수 법인으로 선정되는 등 전반적으로 부진 등급 없이 양호한 실적으로 나타났다.

평가 결과 등급에 따라서 최우수·우수 등급 도매시장과 도매시장법인·공판장은 농식품부 장관 표창과 포상금, 시장사용료 인하, 출하촉진지원금 인하 등 혜택이 주어지며, 미흡 등급을 받은 도매시장과 도매시장법인·공판장은 외부 경영개선 컨설팅 이행, 재지정 요건 강화 등 지도·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Visited 19 times, 1 visit(s) today

답글 남기기